top of page

인천공항공사와 DHL코리아, 인천공항 화물터미널에서 친환경 캠페인 진행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10일, DHL코리아와 함께 인천공항 화물터미널에서 '인천공항 화물터미널 친환경캠페인'을 실시했다고 13일에 밝혔다.


이 행사는 '세계 환경의 날(6월 5일)'을 기념하고, 인천공항 화물터미널의 상주직원들의 환경 의식을 높이기 위해 기획되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와 자회사 직원, 그리고 DHL코리아의 임직원 등 총 170명이 참여하였다.

캠페인 모습

캠페인에 참여한 사람들은 화물터미널 북측 지역에서 무단으로 투기된 쓰레기를 수거하면서 환경 관리의 중요성을 인식하였다. 한 참가자는 "이번 친환경 캠페인을 통해 화물터미널 지역 내 쓰레기 무단투기의 심각성을 깨달았으며, 앞으로는 깨끗한 화물터미널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의 김범호 미래사업본부장은 "이번 친환경 캠페인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인천공항 화물터미널 입주자의 근로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지원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으로, 지난해 인천공항은 국제항공화물 물동량이 291만 톤을 기록하며 2021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세계 2위를 차지하였다. 공사는 앞으로 스마트 화물터미널 등 물류 인프라를 확충하고, 지역별 맞춤형 마케팅을 강화하여 항공화물 세계 2위 공항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해 나갈 계획이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 기자 press@greenverse.net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