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괴산군, ‘자닮’과 노지 스마트농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충청북도 괴산군은 지난 5일 '자연을 닮은사람'(이하 '자닮)과 스마트농업(유기농)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괴산군

이날 괴산군수 집무실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조영상 자닮 대표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내용은 '노지 스마트농업 시범사업(유기농)'의 성공추진을 위한 홍보 및 기술 지원 등에 관한 상호 협력 등이다.

'자닮'은 회원수 7만5천 명으로 이루어진 친환경 유기농업인들의 모임으로, 초저비용 농업을 실현해 유기농업을 대중화하고, 농민과 소비자는 물론 대자연과 함께 상생하는 유기농업을 지향하는 단체이다.

송인헌 괴산군수는 "칠성면 일원에 유기농으로 조성할 예정인 노지 스마트농업 시범단지는 세계유기농산업엑스포를 2회 개최한 괴산에 반드시 유치해야하는 사업"이라며 "자닮의 초저비용을 실현하는 유기농업 기술은 괴산군 유기농업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김두호 전 농촌진흥청 차장도 참석했으며, 조영상 자닮 대표와 함께 민선8기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을 위한 괴산군 미래전략 농업·농촌분야 자문위원으로 위촉됐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reenverse.net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