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이천시, 친환경 학교급식자재 로컬푸드 농산물 점검.. 안전성 입증


이천시는 최근 농·축산물 잔류농약 검출로 인한 소비자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이천시 관내 학교급식 출하 중인 친환경 인증농가와 이천시 로컬푸드 직매장 내 판매 중인 농산물 시료를 수거해 잔류농약 검사를 실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시료 종류는 부적합 적발이 잦은 치커리, 케일 등 엽채류 위주로 출하를 앞둔 친환경인증 농산물 22점과 로컬푸드에서 판매 중인 농산물 10점 등 모두 32점이며, 지난 8월 25일부터 31일까지 무작위로 수거해 분석하였다.

사진 : 이천시

수거된 시료를 대상으로 잔류 농약 245개 성분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총 32점의 농산물이 모두 적합으로 판정되어 이천시 관내 친환경 학교급식 농산물이나 이천시 로컬푸드 농산물은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것으로 검증되었다. 한편, 친환경 인증농가의 경우 농산물품질관리원 등의 전문기관에서 수시로 잔류농약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이천시 로컬푸드 직매장 내 농산물은 전량 잔류검사를 실시해 소비자들의 안전한 농산물 생산 요구에 부응하고 있다.

이천시 농업기술센터는 현재 관내 농업인에 한하여 별도 검사 비용 없이 분석을 지원하고 있다. 이천시의 한 관계자는 "출하 전 잔류농약 검사를 통해 부적합 농산물이 발생하지 않도록 농산물 안전성분석실을 많이 이용해 달라"라고 하면서, "시료를 500g~1Kg를 준비해 농산물 안전성분석실에 의뢰하면 7일 이내 결과가 통보된다"라고 전했다.

  • 친환경투데이 장길종 기자 master@eftoday.co.kr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