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국친환경농업인 전국대회 전남 해남에서 개최

9월 해남에서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 역할·방향 모색, "대한민국 친환경농업, 안심을 넘어 신뢰의 농업으로!" 주제 제시

전라남도 해남 우슬체육공원에서 9월 8일부터 2일간 개최될 ‘2023 한국친환경농업인 전국대회’가 전국의 친환경농업인들을 모은다. 이 대회는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역할과 방향을 모색하고 대한민국 친환경농업의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회는 (사)한국친환경농업협회(회장 강용)와 친환경농산물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주형로) 공동 주최하며, 농림축산식품부와 전남도, 해남군이 후원한다. ‘대한민국 친환경농업, 안심을 넘어 신뢰의 농업으로!’를 주제로 하고, ‘건강한 농업, 지속가능한 농업!’을 표어로 하여 친환경농업의 비전을 제시한다.


한국친환경농업인 전국대회

또한 9월 8일부터 3일간 해남군 우수영관광지 일원에서 열리는 ‘2023 명량대첩축제’와 연계하여 전시·판매와 홍보 부스를 상설 운영함으로써 친환경농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소비자 신뢰도를 높이는 대회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강용 회장은 “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탄소중립 실현의 실천적 과제가 필요한 시기에 지구를 지키는 농부인 전국 1만여 친환경농업인이 모여 친환경 실천 결의를 다지는 장으로 행사를 치를 계획”이라고 밝혔으며, 유덕규 전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대회 성공 개최를 위해 관련 단체와 지속 협의해 체계적으로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는 친환경농산물 자조금 제도 도입 이후 꾸준히 친환경농업 육성과 소비촉진 사업을 펼친 한국친환경농업협회와 친환경농산물자조금위원회의 노력이 결실을 맺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이며, 전국 시민들이 친환경 농업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늘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 기자 press@greenverse.net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