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농산물 소비 촉진 축제' 개최 최대 40% 할인

가을을 맞아 친환경농업인단체와 유통업체가 협업하고 친환경농산물자조금관리위원회가 지원하는 친환경 농산물 소비 촉진 행사가 열린다.


행사는 이마트 전 지점 및 주요 농·축협 하나로마트 14개 지점에서 11월 10일부터 16일까지 총 7일간 진행된다.

이마트의 행사 품목은 총 8개 품목으로 친환경 모듬쌈채소, 무농약 고구마, 친환경 양파, 친환경 대추방울 토마토 600g은 20% 할인, 유기농 백미, 찹쌀, 혼합 8곡, 검정찰현미를 40% 할인 판매한다.

또한 이마트에서는 탄소중립 포인트와 연계해 다양한 친환경 행동을 실천하면 포인트를 적립하는 행사를 함께 진행한다.

친환경농산물자조금관리위원회

주요 농·축협 하나로마트 지점(양재, 창동, 고양, 삼송, 동탄, 수원, 양주, 성남, 청주, 대전, 부산, 전주, 광주, 목포 유통센터)에서는 그린카드 연계 친환경 쌀 소비 촉진을 위해 친환경 쌀 13개 품목을 대상으로 40%를 할인 판매한다.

더불어 판매장 내 그린카드 제도 홍보의 자리도 마련된다. 그린카드란 신용카드 포인트 제도를 활용, 저탄소·친환경 제품 구매 시 또는 저탄소 소비·생활 실천 시 포인트를 지급하는 대국민 서비스로 각 카드사에서 발급할 수 있다.


친환경 농산물 소비 확산을 위해 올해 9월부터 친환경 농산물 구매 시 이전에는 1.5% 지급하던 에코머니 포인트를 5%까지 상향해 지급한다. 에코머니 포인트는 농협, 이마트, 킴스클럽, 초록마을, 올가홀푸드와 환경부가 자체적으로 지원하는 홈플러스, 롯데마트, 백화점, 편의점, 나들가게 등에서 이용할 수 있다.

친환경농산물자조금관리위원회 주형로 위원장은 "친환경농산물 수급 안정을 이루고, 소비자들이 친환경 농산물 소비 체험을 통해 꾸준한 친환경 소비를 이뤄 환경 보전 가치소비를 실행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