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축사로'로 무항생제 한우 인증 기록 통합관리 시작

농촌진흥청, 10월 19일부터 체계적인 무항생제 한우 인증 기록관리 서비스 제공


농촌진흥청이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과 협력하여 '똑똑한 농장 축사로'의 기능을 강화하며, 오늘부터 '무항생제 한우 인증 기록관리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축사로는 농가가 가축의 사육부터 출하 관리까지 농장 운영에 관한 정보를 체계적으로 기록하고 관리할 수 있는 전산프로그램이다.


농촌진흥청과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올해 3월부터 축사로의 데이터를 무항생제 인증 자료로 활용하기 위한 작업을 진행하였다. 여러 기관의 가축사육 정보와 축사로를 연계하여 농가의 데이터 입력을 간소화하고 정보의 정확도를 향상시켰다. 또한, 무항생제 인증 관리에 필요한 핵심 정보들을 정확히 입력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기능을 강화하였다.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농가들은 축사로를 통해 가축사육 정보를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되었으며, 해당 데이터를 활용하여 무항생제 및 HACCP 인증 신청도 가능해졌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의 정진영 과장은 "축사로를 통한 HACCP 및 무항생제 축산물 인증 기록관리로, 국내 축산물 인증기록의 통합 관리를 위한 토대를 확립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 기자 press@greenverse.net

Bình luận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