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전남, 친환경농업 육성 위해 70억 원 융자 지원

친환경농업인 및 법인 대상 연리 1% 저리 융자, 내년 1월 8일까지 신청 접수


전라남도가 친환경농업을 실천하는 농업인 및 법인을 대상으로 총 70억 원의 친환경농업육성기금을 1%의 저리로 융자 지원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융자 지원은 친환경농업의 지속가능한 육성과 경쟁력 강화를 목적으로 하며, 농가의 경영비 부담을 줄이는 데 중점을 둔다.

전남 친환경농업단지 모습

융자 신청 대상은 전남도에 1년 이상 거주하는 친환경농업 실천 농업인, 법인, 생산자단체 및 유통업체로, 최대 1억 원(개인), 5억 원(법인), 10억 원(유통업체)까지 지원 가능하다. 융자금은 운영자금과 시설자금으로 구분되며, 다양한 사업 비용을 지원한다.


상환 조건은 운영자금의 경우 2년 거치 3년 균분 상환이며, 시설자금은 2년 거치 6년 균분 상환으로, 과수의 경우 3년 거치 7년 균분 상환조건이 적용된다. 융자 신청은 주소지 관할 읍면동 사무소에서 2024년 1월 8일까지 가능하다.


유덕규 친환경농업과장은 농자재값 상승 등 현실적인 어려움을 감안해 저금리 1%의 친환경농업육성 기금 운영을 강조하며, 친환경농업의 실천과 시설 확충을 위해 적기에 지원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이번 융자 지원은 전남도내 친환경농업의 지속성과 경제성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 기자 press@greenverse.net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