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전남학숙, 전통 음식문화 되새김 교육 행사 개최

전남도립 전남학숙에서는 재사생을 대상으로 친환경 우리콩을 활용한 된장간장 만들기 행사를 통해 잊혀가는 전통 의미를 되새기는 교육장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메주 씻기, 염도 맞추기, 숯을 이용한 잡냄새 제거 등 체험을 통해 진행되었다. 오랜 숙성을 통해 만들어지는 장을 담그는 과정을 통해 스며있는 조상의 지혜를 배우고 음식문화에 대해 생각해보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직접 담근 된장과 간장은 학생들의 급식재료로 쓰일 예정이다.



한 학생은 체험에 대해 “된장과 간장에 고추, 숯과 대추를 띄우는 이유를 알아가면서 조상의 지혜에 감탄했다”며 “장 만드는 과정이 생각보다 간단했다. 직접 만든 된장간장이 들어간 맛있는 급식이 기대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남학숙 관장 김석원 씨는 “사라져가는 한국 전통음식 문화를 이어가고, 바른 먹거리를 제공하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며 “학생들이 참여하는 체험행사를 꾸준히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립 전남학숙은 전남에서 생산가공된 신선하고 안전한 식재료를 사용해 1년 365일 맛과 영양, 행복이 가득한 급식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학생들에게 건강하고 맛있는 급식을 제공하며 전통 음식문화의 중요성을 깨닫게 하고 있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 기자 press@greenverse.net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