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친환경가공식품 버섯 분말스틱 신제품 출시

경기도 양평군 농업기술센터는 친환경 가공식품 인증에 따른 제품생산 기술지원과 가공제품 브랜드 디자인 개발로 무농약 원료 가공식품 표고버섯 분말, 노루궁뎅이 버섯 분말과 유기가공식품 표고버섯 분말을 새롭게 출시하였다고 밝혔다.

양평군

농업기술센터는 농림축산식품부 친환경 가공식품 인증을 취득하여 제조원 계약을 통해 관내 농업인에게 가공제품 생산 및 상품화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 ODM 계약 농가는 17개소, 59농가이다.

인증유형으로 유기가공식품, 무농약원료가공식품이 있으며 작년 10월에 잼류(3종)의 유기가공식품(유기95%), 무농약 원료 가공식품 인증을 시작으로 버섯 분말류 인증을 추가하여 총 6종의 친환경가공식품을 확대하고 지속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다.

농산물가공지원센터 제조원 생산 농가 중 무농약 표고버섯 분말을 생산하는 제조원 참여 농가들은 "제품 표시면에 친환경 인증마크가 표기된 포장재를 사용하여 판매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농업경영과 주성혜 과장은 "건강과 친환경 가공제품에 대한 소비 트렌드와 친환경 농업특구 양평에 어울리는 가공식품 확대를 도모하고, 가공창업 농가의 안전한 가공품 생산 판매를 위해 적극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