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농촌진흥청, 제2회 유기농 텃밭 경진대회 개최

농촌진흥청은 한국친환경농업협회, 한국유기농업협회,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회, 국제유기농운동연맹 아시아본부(IFOAM ASIA)와 함께 제2회 유기농 텃밭 경진대회를 연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이번 경진대회는 농업의 새로운 생산-소비 세대인 아동, 청소년 등이 직접 텃밭을 가꾸며 유기농업을 친근하게 여기고 유기농업의 가치를 배울 수 있도록 마련했다. 오는 5월부터 10월까지 '꿈꾸는 유기농 식물 키우기 1234'을 주제로 진행될 예정이며, 이에 앞서 이달 20일부터 30일까지 10일간 참가자를 모집한다.


'꿈꾸는 유기농 식물 키우기 1234'는 (1) 일주일에 (2) 두 번 이상 텃밭에 가서 (3) 30분씩 식물과 소통하며 (4) 4가지 유기농 원칙(건강, 생태, 공정, 배려)을 실천하는 것이다.

자연과 식물에 관심 있는 전국 아동, 청소년과 만 25세 이하 청년이면 누구나 개인 또는 팀(5명 이내)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자 가운데 선착순 100팀을 선정한다. 참가 신청은 국립농업과학원 누리집(www.naas.go.kr)에서 양식을 내려받아 작성한 후 이메일(hongsj7@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신청할 때 응시 분야(아동·초등부, 청소년·중고등부, 청년·대학부)를 선택할 수 있다.

참가 대상자는 5월 초 개별 통보할 예정이며, 대상자로 선정되면 5월부터 10월까지 6개월 동안 텃밭을 가꾸는 과정을 사진으로 촬영하고 재배일지를 기록해 제출해야 한다. 또한, 텃밭을 가꾸며 유기농업을 실천하고, 유기농 4대 원칙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 결과도 평가 기준이 된다. 텃밭 규모는 16.5m2 (5평) 이상을 원칙으로 하며, 텃밭에서 키울 수 있는 식물이면 모두 가능하다.

수상자는 재배 과정을 담은 사진, 재배일지와 전문가들의 현장평가 등 심사를 거쳐 최종 20팀(농촌진흥청장상 2점, 국립농업과학원장상 12점, 한국친환경농업협회장상 2점,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장상 1점, 한국유기농업협회장상 3점)을 선발하고, 오는 11월 시상할 계획이다.

자세한 공모 내용은 국립농업과학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 유기농업과 박상구 과장은 "미래세대의 건전한 교육 활동과 연계할 수 있는 유기농 텃밭 재배는 건강, 생태, 공정, 배려 등 유기농업의 4대 가치를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 미래세대와 공감할 수 있는 다양한 홍보 활동을 통해 지속 가능한 유기농업 확대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reenverse.net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