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그린핑거 포레스트, 국내 최초 프리미엄 친환경 인증 샴푸·샤워젤 출시

환경부 인증 받은 제품, 생분해성 원료와 재활용 우수 패키지로 차별화


유한킴벌리가 그린핑거 포레스트 브랜드로 출시한 '피톤 샴푸·샤워젤'이 국내 샴푸, 바디워시 중에서는 처음으로 프리미엄 친환경 인증을 획득했다고 20일 발표했다.

친환경 인증 제품 모습

환경부의 프리미엄 친환경 인증은 제품 전 과정에서의 환경성을 평가하여 상위 1%의 제품에만 부여되는 까다로운 인증이다. 그린핑거 포레스트의 신제품은 이 인증을 받기 위한 다양한 기준을 충족시켰다. 이에는 '모든 원료를 생분해성물질만 사용', '바이오매스 기반 계면활성제 70% 이상 사용' 및 '포장재 재사용 제품 10% 이상 생산' 등이 포함되어 있다.


새로운 제품은 제주 편백수와 천연유래 지수 96% 이상의 포뮬러를 활용하며, 99% 이상 생분해 가능한 성분을 사용하였다. 또한, 알레르기 유발성 향료 25종을 배제하였고, 피부 자극 테스트를 완료하여 안전성을 더욱 강화했다.


더욱이, 제품의 패키지는 차별화된 재활용 우수등급 패키지를 채택하여 환경 보호에 기여한다. 펌프에 금속 스프링 대신 플라스틱 탄성소재를 사용하여 패키지 전체가 재활용 가능하도록 했으며, 라벨은 손쉽게 제거 가능하도록 설계되었다.


브랜드 담당자는 "2030년까지 전사적 목표로 지속 가능한 제품으로 매출의 95%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환경에 좋은 평가를 받은 제품을 선보인 것에 보람을 느낀다"고 전했다.


그린핑거 포레스트 피톤 샴푸·샤워젤은 현재 이마트, SSG닷컴, 지마켓에서 판매 중이며, 최근 환경부 주최 ESG 친환경 대전에서도 주요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한편, 그린핑거는 그린핑거 포레스트와 그린핑거 베베그로우 등으로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확장하며 국산 육아용품 시장에서의 선도적 위치를 강화하고 있다.




친환경투데이 정하준 기자 press@greenverse.net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