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제1회 경남환경교육주간 개최

경상남도환경교육원(경상남도환경교육센터)은 제1회 경남환경교육주간을 맞이하여 도민의 환경보전 의식을 높이고 환경교육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행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환경부는「환경교육의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법률」개정에 따라 '환경의 날'(6월 5일)을 포함한 일주일을 환경교육주간으로 지정했다.

'환경교육주간'의 첫 해인 올해는 "배우고, 즐기고, 나누는 환경교육주간"이라는 슬로건 아래 가정에서 친환경 생활 실천을 배우는 체험 프로그램인 자녀와 함께하는 '슬기로운 환경교육 집콕키트' 보급사업과 도민 대상으로 자원순환 및 업사이클링 실천을 위한 '업사이클링 강좌'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또한 환경호르몬 극복 및 탄소중립을 주제로 하는 이화여자대학교 겸임교수인 박태균 강사의 '생태시민양성강좌'와 도민의 환경교육 일상화 추진과 경남환경교육도시 선언을 위한 기관별 역할 모색을 위한 '제1회 경남환경교육포럼'을 6월 10일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

경상남도환경교육원 뿐만 아니라 도내 기초환경교육센터인 김해시환경교육센터(김해시청)에서는 전문가와 함께하는 '화포천 생물다양성 탐사', '화포천습지 서식 생물 그리기체험'(6.5.)과 '화포천습지 환경정화활동', '아우름길스탬프투어'(6.19.~6.26.)를 진행하며 사천시환경교육센터(사천YWCA)에서는 사천시민을 대상으로 '환경체험부스' 운영과 지역아동센터대상으로 찾아가는 환경교육 프로그램인 '커피가 버섯을 키운다'가 진행된다.

경남환경교육주간 행사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상남도 환경교육원 누리집(gyeongnam.go.kr/gnnature/index.gyeong)에 게시된 '제1회 경남환경교육주간 안내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상남도 환경교육원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기후위기, 탄소중립 등 체계적인 환경교육에 대한 노력이 촉구되고 있는 현 시점에서 환경문제에 대한 도민의 인식변화와 사회적 실천을 이끄는 환경교육 필요성을 각인시킴으로써 경남 환경교육이 보다 더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상남도

친환경투데이 정하준기자 hajun@gflab.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