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농산물꾸러미 구매 운동에 도민 참여 이어져

경상남도는 코로나19로 농산물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돕기 위해 도청과 교육청에서 시작된 농산물꾸러미 구매 운동이 민간으로 확대되고 있다고 밝혔다.

경상남도와 도교육청은 학교 졸업식 등 각종 행사 취소, 개학연기로 인한 학교급식 중단, 농산물 직거래장터 폐쇄 등으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을 돕기 위해 지난 16일 농산물꾸러기 구매운동을 시작한 바 있다.

경상남도

이후 농산물 꾸러미 구매운동에 경상남도, 도 교육청 뿐만 아니라 도민의 동참으로 과일꾸러미 336세트, 신선농산물 꾸러미 915세트, 친환경농산물꾸러미 2,600세트 등 총 7,900만 원 정도를 판매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에 경상남도내 학교 급식에 과일간식을 공급하는 ㈜진원무역에서도 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해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 4곳을 대상으로 참다래, 파인애플, 포도 등 컵과일 1,200개를 기부하기로 하였다.

오창화 ㈜진원무역 대표는 "학교급식 중단으로 판로가 막힌 농산물 소비촉진과 코로나19 사태의 조기종식을 위해 노력중인 의료인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경남도와 협조하여 과일간식을 기부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남도는 코로나19 사태가 끝날 때까지 e경남몰(http://egnmall.net) 등을 통해 농산물꾸러미를 지속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친환경투데이 원정민기자 press@gflab.net